통합검색 결과 3,918
정렬
최신순
정확도순
기간
모든 날짜
지난 1시간
지난 1일
지난 1주
지난 1개월
지난 1년
검색옵션
비트코인 / Bitcoin (BTC)
KRW
USD
₩ 12,410,285
전일대비 0.19 %
₩ 609,447
시세 차트 24H
시가총액 ₩ 221.8 조
전일대비 0.38 %
₩ 8458 억
거래량(24H) ₩ 25.72 조
마지막 업데이트   2019. 8. 21. 05:39
뉴스피드
코인니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유투데이(U.TODAY)에 따르면, BSV 홍보기구인 '비트코인 협회(Bitcoin Association)'가 아시아 지역의 새 매니저 중 한 명으로 전직 SBI 그룹 이사인 제리 데이비드(Jerry David)를 지명했다. 이를 통해 한국, 일본에서 BSV를 홍보하고 BSV 채택을 촉진한다는 방침이다.
코인니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데일리호들(The Daily Hodl)에 따르면, 미국 애틀랜타 소재 암호화폐 ATM 운영업체 비트코인 데포(Bitcoin Depot)가 경쟁사인 DFW 비트코인(DFW Bitcoin)을 인수했다. 비트코인 데포는 이번 인수를 통해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암호화폐 ATM 운영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업계 전문가는 "2024년까지 해당 산업의 연평균 성장률은 46.61%에 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비트코인 데포는 현재 미국서 약 300대의 비트코인 ATM을 운영하고 있으며, 오는 2020년 말까지 1,000대 이상의 비트코인 ATM을 설치할 계획이다.
코인니스
라이트닝 랩스 수석개발자 알렉스 보스워스(Alex Bosworth)가 방금 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당신이 만든 결제 코인이 비록 비교적 늦은 안전성을 갖추고 있더라도, 사용이 간편한 교환의 매체로 사용되는 것을 목표로 해야 한다"며 "사람을 속이거나 비트코인 개발자들(Bitcoin contributors)을 악의적으로 비판해선 안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프로젝트팀들은 자신의 일에만 전념하면 되며, 사람들이 원하는 제품을 개발해내야 한다"고 부연했다.
뉴스피드 더보기
실시간 반응
코박
지난 24시간 동안 암호화폐 대장주인 비트코인(Bitcoin, BTC)은 단기 하락 흐름을 보이면서 10,300달러 선을 하회하고 있다. 강력한 저항선인 11,000달러를 넘지 못한 후에 곰(매도) 세력에 장악되고 있는 분위기다. 21일(한국시간) 오후 1시 35분 현재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TC)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5.01% 하락한 약 10,27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24시간 거래량은 약 166억 달러이며, 시가총액은 약 1,838억 달러이다. 비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69.0%이다. 이날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는 "비트코인이 전날 심리적 장벽인 11,000달러 돌파에 실패하면서 10,000달러 밑으로 추가 하락할 위험에 직면해 있다"며 "현재 곰 세력이 장악하고 있어 9,974달러, 더 나아가 9,467달러(8월 15일 저점)까지 떨어질 수 있다"고 전망했다. 규제 우려도 투자 심리를 악화시켰다. 마이크 폼페이오(Mike Pompeo) 미 국무장관은 전날 CNBC ‘스쿼크 박스(Squawk Box)’와의 인터뷰에서 암호화폐와 관련된 익명 거래의 위험성을 지적하면서 비트코인은 다른 전자 금융 거래와 같은 방식으로 규제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에 암호화폐 데이터 제공 업체 알터너티브(Alternative)의 자체 추산 '공포·탐욕 지수'는 전날(39) 보다 28포인트 하락한 11을 기록하며 '극단적 공포' 단계에 진입했다. 이는 투자자들의 투자 심리가 전날보다 대폭 악화됐음을 나타낸다. 해당 지수는 0에 가까울수록 시장의 극단적 공포를 나타내며, 100에 가까울수록 극단적 낙관을 의미한다. 한편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데일리호들에 따르면, 유명 암호화폐 전문 애널리스트 알렉스 크루거(Alex Krüger)는 최근 "비트코인이 역대 신고점을 돌파하기 전에 7,000달러까지 하락, 해당 가격대를 테스트 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그는 "최근 추세를 볼 때 9,000달러 선이 매우 중요한 지지라인이다. 해당 가격대가 붕괴된다면 8,500달러에서 7,000달러 구간을 테스트 할 가능성도 높다"면서도 "하지만 이후 바로 역대 신고점을 돌파하는 흐름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장기적인 관점에서 비트코인은 여전히 상승 추세다. 비트코인은 2020년 혹은 2021년에 2만~5만 달러까지 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또한, 모니터링 리소스 블록체인닷컴(Blockchain.com)의 19일(현지시간) 데이터에 따르면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해시레이트(hash rate·해싱 또는 컴퓨팅 파워라고도 함)은 사상 최고치를 또 다시 경신했다. 톱(Top) 코인의 해시레이트는 여름 내내 계속해서 이전 기록을 경신해 왔으며, 이날 역대 최고인 82.5 TH/s를 기록했었다. 이에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는 미국 월스트리트 출신 유명 암호화폐 투자자이자 분석가인 맥스 카이저(Max Keiser)의 최근 트윗을 인용 "비트코인 가격과 해시레이트는 비례한다. 해시레이트 차트는 향후 9년 간의 불마켓(강세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코박
시가총액 2위 암호화폐인 이더리움(Ethereum, ETH)은 지난 2017년 말 ICO(암호화폐공개·initial coin offering) 붐으로 가격이 1,400달러까지 치솟았다. 이후 현재까지 85% 넘게 가격이 급락하면서 이더리움 보유자들은 큰 타격을 입고 있다. 이에 일부 회의론자들은 비트코인(Bitcoin, BTC)이 10만 달러에 달하더라도 이더리움 등 주요 알트코인들이 다시 사상 최고치에 도달하지 못할 수도 있다고 말한다.  반면 다수의 알트코인 투자자들은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극심한 공포와 가속화된 매도 압력으로 인해 알트코인 시장이 바닥을 치고 있다고 여전히 믿고 있는 분위기다. 실제 최근 이더리움과 리플(Ripple, XRP)과 같은 메이저 코인은 장기 지지를 받으며 비트코인 거래 쌍에서 새로운 최저치로 떨어진 후 강하게 반등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알트시즌(Alt season)이 임박하고 있다고 섣불리 예단하고 있다. 이 같은 희망 섞인 알트코인 투자자들의 전망에 한 암호화폐 분석가(MacnBTC)는 트위터를 통해 "ETH/BTC 거래 쌍이 22% 더 하락할 수 있다"며 "앞으로 2주 안에 진짜 알트코인 ‘커피출레이션(capitulation·희망을 버리고 매도하는 것)'이 시작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전문보기
코박
암호화폐 지갑 서비스 업체 블록체인닷컴(Blockchain.com)의 19일(현지시간) 데이터에 따르면 비트코인(Bitcoin, BTC) 네트워크의 해시레이트(hash rate·해시율)은 사상 최고치를 또 다시 경신했다. 톱(Top) 코인의 해시레이트는 여름 내내 계속해서 이전 기록을 경신해 왔으며, 이날 역대 최고인 82.5 TH/s를 기록했었다.▲ Bitcoin network hash rate, 1-year chart. Source: blockchain.com © 코인리더스이날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미국 월스트리트 출신 유명 암호화폐 투자자이자 분석가인 맥스 카이저(Max Keiser)는 지난 트윗을 통해 "비트코인 가격과 해시레이트는 비례한다"며 "해시레이트 차트는 향후 9년 간의 불마켓(강세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주장했다. 즉, 비트코인 해시레이트가 높을수록 네트워크의 보안이 강화되고 투자자들의 신뢰도도 높아져 수요를 끌어올린다는 설명이다. 이에 카이저는 네트워크의 펀더멘털이 가격을 책정한다고 주장했다. 전문보기 http://coinreaders.com/5220
실시간 반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