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결과 616
정렬
최신순
정확도순
기간
모든 날짜
지난 1시간
지난 1일
지난 1주
지난 1개월
지난 1년
검색옵션
프리마스 / Primas (PST)
KRW
USD
₩ 114
전일대비 9.59 %
₩ 2.77
시세 차트 24H
시가총액 ₩ 61.33 억
전일대비 9.59 %
₩ 5.884 억
거래량(24H) ₩ 17.84 억
마지막 업데이트   2019. 9. 16. 12:38
거래소 소식
실시간 반응
코박
빗썸 암호화폐(가상통화) 거래소 9월 10일(한국시간) 오전 7시 45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64,000원 (0.52%) 하락한 12,315,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itcoin, BTC)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1.01% 하락한 약 10,33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24시간 거래량은 약 174억 달러이며, 시가총액은 약 1,852억 달러이다. 전체 암호화폐에서 차지하는 비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69.8% 수준이다). 비트코인캐시는 1,800원 (0.5%) 상승한 363,700원에 매도 매수세가 공방을 벌이고 있고, 비트코인골드는 1.06% 하락한 13,96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가격 상승폭을 보면 이오스트 (22.06%) 스텔라루멘 (10.82%) 디에이씨씨 (8.33%) 아피스 (5.33%) 이오스 (4.71%) 골렘 (4.52%) 질리카 (4.13%) 더마이다스터치골드 (3.17%) 아이콘 (2.69%) 이더제로 (2.47%) 폴리매스 (2.2%) 프리마스 (1.89%) 레이든네트워크토큰 (1.32%) 엘프 (1.23%) 제로엑스 (1.04%) 에이다 (1.01%) 텐엑스 (0.93%) 버지 (0.71%) 트론 (0.53%) 비트코인 캐시 (0.5%) 파워렛저 (0.31%) 오디세이 (0%) 롬 (0%) 쎄타토큰 (0%) 피벡스 (0%) 이더리움 (-0.05%) 비에이치피캐시 (-0.07%) 에어론 (-0.23%) 이더리움 클래식 (-0.51%) 비트코인 (-0.52%) 스테이터스네트워크토큰 (-0.54%) 순으로 높았다.      거래금액 기준으로는 비트코인 캐시 (360,625,756,647원) 이더리움 (169,998,965,805원) 이오스 (130,936,469,219원) 아크블록 (101,824,757,318원) 비트코인 (72,965,266,650원) 체인링크 (42,739,453,756원) 기프토 (35,469,731,444원) 디에이씨씨 (21,257,590,841원) 아이앤에스 (18,429,049,200원) 리플 (7,488,357,070원) 에어론 (5,345,642,684원) 베이직어텐션토큰 (4,205,168,012원) 카이버 네트워크 (3,891,455,139원) 제로엑스 (3,502,250,476원) 텐엑스 (3,165,167,598원) 파워렛저 (3,140,122,147원) 이더리움 클래식 (2,785,443,266원) 트론 (1,824,049,180원) 비트코인에스브이 (1,683,220,806원) 아이콘 (1,610,906,925원) 순으로 활발한 거래를 보이고 있다.   지난 24시간 동안 세계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 BTC)은 10,100달러 선이 일시 무너지며 강력한 심리적 지지선인 10,000달러도 위협받았다. 다만 이후 회복세를 보이며 현재는 10,300달러 선에서 등락을 보이고 있다. 이날 암호화폐 미디어 코인데스크는 "비트코인의 기술적 지표들이 9일(현지시간) 약세를 보이면서 비트코인이 이번 주 1만달러 아래로 하락할 위험이 있지만 하락형 쐐기 패턴의 상단인 10,350달러가 지켜질 경우 약세 전망은 약화될 것"이라면서 "비트코인의 전망이 다시 강세로 바뀌려면 비트코인의 종가가 10,956달러(8월 20일 고점)을 넘어설 필요가 있다"고 진단했다. 또 다른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뉴스BTC는 "지난 주 비트코인(BTC)은 9,300달러까지 폭락한 후 약 10%의 인상으로 강한 회복세를 보였다"면서 "하지만 암호화폐 분석회사인 바이트트리(Bytetree) 지표에 따르면 비트코인의 공정가치(Fair Value)는 7,500달러 수준으로 현재 가격 대비 35% 이상 과대평가돼 있다"고 지적했다.   현재 다수 암호화폐 전문가들은 비트코인 단기 전망과 관련해 급락 후 반등을 점치고 있다. 일례로 암호화폐 트레이더이며 애널리스트인 데이브 더 웨이브(dave the wave)는 이날 트윗을 통해 "비트코인이 성장 곡선(growth curve)을 고수하기 위해서는 우선 하락해야 한다. 즉 가격 상승 모멘텀이 재개되기 전에 크게 하락할 것이다"며 "이 성장 곡선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향후 6,000달러 중반대까지 후퇴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지난 6일 비트코인 가격 500달러 하락을 정확히 예견했던 암호화폐 트레이더 네브라스칸구너(NebraskanGooner)도 이날 트위터를 통해 "이번주 비트코인은 10,400달러 이하에서 등락을 반복한 후 25일 SMA(단순이동평균) 수준인 8,500달러까지 밀릴 수 있다"고 내다봤다.(※관련 기사: 비트코인 공정가치는 7,500달러?…다수 애널리스트 "BTC 급락 후 반등 전망")  하지만 비트코인에 대한 긍정적인 모멘텀과 발언은 계속 이어지고 있다. 비트코인 블록 익스플로러 겸 데이터 제공 사이트 비트인포차트(BitInfoCharts)에 따르면,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해시레이트가 지난 24시간 동안(9일 오후 6시 기준) 16.8% 오른 93.415 EH/s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현재 채굴 난이도는 10.77 T로, 약 4일 16시간 후 8.75% 오른 11.71 T를 기록할 전망이다.  또,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AMB크립토에 따르면, 최근 리히텐슈타인 소재 금 투자사 인골드위트러스트의 창업자 마크 발렉(Mark Valek)은 월스트리트 출신 유명 암호화폐 투자자 맥스 카이저와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은 중앙은행의 마이너스 금리 통화 정책의 피난처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경제학자이자 '더 비트코인 스탠다드'의 저자인 사이프딘 앰머스(Saifedean Ammous)도 "비트코인은 강력한 도구로서, 비자, 마스터카드 등은 대체할 수 없으나 금융 기관의 결제 시스템을 충분히 대체할 수 있을 것"이라며 "현재 비트코인은 중앙은행의 문을 두드리는 중"이라고 진단했다. 한편 현물 기반 비트코인 선물 거래 플랫폼 백트(Bakkt)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 선물 거래를 위한 백트 웨어하우스가 보험을 통해 1억 2,500만달러의 자금 보호를 시작했다"고 발표하면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실제 암호화폐 마켓 분석 전문 업체 롱해시(Longhash)는 "백트의 비트코인 선물은 기관 자금 유입의 기폭제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날 알트코인은 대부분 약세를 보이고 있다. '톱' 알트코인 이더리움(ETH, 시총 2위)은 보합세를 보이며 181달러 선에 거래되고 있다. 암호화폐 분석가 렉트 캐피탈(Rekt Capital)는 " 2019년 대부분의 기간 동안 이더리움과 비트코인의 가격 움직임이 매우 관련이 깊었다"면서 "이더리움이 곧 360달러까지 치솟을 것이고, 2020년 말에는 잠재적으로 새로운 최고가를 기록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시총 3위 암호화폐인 리플(XRP)은 1% 가량 하락세를 보이며 0.259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블록체인 미디어 비인크립토(Beincrypto)에 따르면, 리플의 라이벌(?)인 스위프트(SWIFT, 국제결제시스템망) 대변인이 런던에서 진행된 브리핑에서  "(암호화폐는) 요요처럼 가치가 하락한다. 쓸모없고 불안정하다. 단기 결제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 밖에 라이트코인(LTC, 시총 5위), 바이낸스 코인(BNB, 시총 8위), 비트코인에스브이(BSV, 시총 9위), 모네로(XMR, 시총 10위) 등 주요 메이저 코인들이 1~3% 가량 하락하고 있는 반면, 이오스(EOS, 시총 7위)는 4% 가까운 강세를 보이며 최근 랠리를 이어가고 있다.이날 전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전날과 비슷한 약 2,650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본 기사는 코봇컴퍼니와 코인리더스가 자체 개발한 AI 로봇 '코리(CORI)' 기자가 실시간 작성한 기사입니다.
코박
빗썸 암호화폐(가상통화) 거래소 9월 9일(한국시간) 오전 8시 25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110,000원 (0.88%) 하락한 12,390,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itcoin, BTC)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0.81% 하락한 약 10,44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24시간 거래량은 약 152억 달러이며, 시가총액은 약 1,885억 달러이다. 전체 암호화폐에서 차지하는 비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70.3% 수준이다). 비트코인캐시는 7,400원 (2.07%) 상승한 365,700원에 매도 매수세가 공방을 벌이고 있고, 비트코인골드는 0.14% 상승한 14,11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가격 상승폭을 보면 아이앤에스 (8.31%) 체인링크 (4.24%) 이오스 (4.22%) 트루체인 (4.16%) 월튼체인 (3.68%) 룸네트워크 (3.39%) 라이트코인 (3.07%) 아크블록 (2.71%) 하이퍼캐시 (2.64%) 엔진코인 (2.61%) 이더제로 (2.52%) 트론 (2.17%) 오디세이 (2.13%) 이더리움 (2.08%) 비트코인 캐시 (2.07%) 제트캐시 (1.88%) 스트라티스 (1.64%) 솔트 (1.48%) 버지 (1.45%) 파워렛저 (1.43%) 어거 (1.24%) 오미세고 (1.11%) 스테이터스네트워크토큰 (1.09%) 에이다 (1.02%) 퀀텀 (0.97%) 프리마스 (0.95%) 스텔라루멘 (0.7%) 원루트네트워크 (0.68%) 웨이브 (0.67%) 엘프 (0.61%) 비체인 (0.53%) 베이직어텐션토큰 (0.48%) 순으로 높았다.      거래금액 기준으로는 이더리움 (361,693,842,448원) 이오스 (216,167,514,854원) 디에이씨씨 (89,122,590,494원) 제로엑스 (86,230,875,358원) 체인링크 (62,841,170,627원) 비트코인 (35,589,036,000원) 아크블록 (29,155,420,736원) 애터니티 (15,765,672,079원) 기프토 (15,025,310,509원) 베잔트 (14,107,455,980원) 카이버 네트워크 (12,722,356,743원) 리플 (10,370,128,826원) 아이앤에스 (7,783,480,809원) 모나코 (7,677,616,321원) 비트코인 캐시 (4,941,802,839원) 솔트 (1,659,424,872원) 비트코인에스브이 (1,525,694,302원) 아이오티체인 (1,208,487,953원) 트론 (1,201,352,099원) 플레이코인 (1,091,615,837원) 순으로 활발한 거래를 보이고 있다.   지난 24시간 동안 세계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 BTC)은 10,500달러 저항선 안팎에서 상승 모멘텀을 이어가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소문에 사서 뉴스에 팔아라(buy the rumor, sell the news)'라는 증시 격언처럼, 주말 동안 세계 최대 거래소 그룹 인터컨티넨탈익스체인지(ICE) 산하 비트코인 선물 거래 플랫폼 백트(Bakkt)의 비트코인 보관 서비스 출시 소식에 반응하며 10,900달러에서 10,200달러로 떨어졌다. 비트코인 단기 가격 전망과 관련해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뉴스BTC는 "비트코인 차트 상 4시간 이동평균 수렴·발산지수(MACD)는 다시 강세 지역으로 이동하려고 하고 있고, 4시간 상대강도지수(RSI)는 55 레벨로 서서히 상승하고 있다. 주요 지지선은 10,000달러이며, 주요 저항선은 10,800달러이다"며 "전반적으로, 새로운 상승이 있기 전에 10,100달러의 하락에 직면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통상 가격 상승이 커 RSI가 70을 넘으면 과매수, 하락이 커 RSI가 30 아래로 내려가면 과매도로 판단한다. 비트코인이 11,000달러 안착에 지속적으로 실패하며 10,000달러 선에서 통합(가격 다지기)를 지속하고 있는 가운데 암호화폐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한 차례 급락 후 랠리를 이어갈 것이라는 전망이 힘을 얻고 있는 분위기다. 일례로 암호화폐 애널리스트이며 트레이더인 일 카포 오브 크립토(il Capo of Crypto)는 최근 자신의 트위터에 최근 2012~2013년 금의 가격 움직임(2일 차트)과 6월부터 현재까지 비트코인의 가격 움직임(12시간 차트)을 보여주는 차트를 공개하면서 "비트코인 가격은 지난 2012~2013년 금값이 대침체(Great Recession)를 겪은 이후 정점을 찍었던 것과 똑같이 움직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비트코인이 곧 9,500달러 지지선이 무너지고 약 7200~7,500달러 선까지 급락할 수 있다(이는 현재의 10,500달러 수준에서 30% 하락한 수치다)"면서 "하지만 이후 통합(가격 다지기)이 진행되고 2020년 6월 반감기(블록 보상 감소) 안에 16,000~24,000달러까지 상승할 것이다"고 전망했다. 트레이딩 및 분석 그룹 브라바도(Bravado Trading)의 수석 애널리스트인 비트코인 잭(Bitcoin Jack)도 7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의 가장 가능성이 높은 시나리오는 11월 초 안에 하락쐐기형(Falling Wedge) 바닥인 7,400달러까지 추락하는 것이다"면서 "이후 강한 반등세를 보이며 11월 말이나 12월에 다시 10,000달러를 돌파하고, 반감기 무렵에 사상최고가(ATH)에 근접하는 방향으로 나아갈 것이다"고 전망했다. 반면 비트코인 차트의 장기 추세와 패턴에 초점을 맞춘 저명한 분석가인 누냐 비즈니즈(Nunya Bizniz)는 기업가이며 비트코인 옹호론자인 hcburger1(트위터명) 블로그를 인용 "비트코인의 장기 미래 가격과 관련해 광범위한 예측을 할 수 있는 power-law 모델을 활용한다면 비트코인 가격은 2021년 전에 10만 달러에 도달하게 된다"고 주장했다. 또, 비트코인 선구자인 아담 백(Adam Back) 블록스트림(Blockstream) 최고경영자(CEO)도 최근 트위터를 통해 "2020년 반감기(halvening·블록 보상 감소), 지정학적 불확실성(geopolitical uncertainty), 17조 달러 규모의 마이너스 금리로 발행된 채권, 인기 트렌드로 자리잡은 현대통화이론(MMT:Modern Menetary Theory) 등 펀더멘털을 감안할 때 비트코인 가격은 결국 5만 달러, 시가총액은 1조 달러를 넘어설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이날 알트코인 시장은 전날에 강세가 다소 약화된 모양새다. 전날 알트코인 강세장을 주도했던 '톱' 알트코인 이더리움(ETH, 시총 2위)은 현재도 1.5% 가량 상승세를 보이며 182달러 선에 거래되고 있다. 트위터의 인기있는 암호화폐 분석가인 크립토 독(Crypto Dog)은 이더리움이 단기적으로 크게 상승할 수 있다고 보는 반면 또 다른 인기 분석가인 조쉬 레이거(Josh Rager)는 이더리움이 최근 여러 차례 '가짜 펌핑(fake pump)' 되었다면서 가격 상승이 일시적일 수 있다고 진단했다. 시총 3위 암호화폐인 리플(XRP)은 1% 미만의 상승세를 보이며 0.263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암호화폐 자산 이동 추적 서비스 웨일얼럿에 따르면, 방금전 리플 주소(rDbWJ9C7uExThZYAwV8m6LsZ5YSX3sa6US)에서 스텔라루멘스(XLM, 시총 12위) 공동창업자 제드 멕칼랩(Jed McCaleb)의 주소(r4LxkCUXYTCUgwquN3BnsUxFacoVLjGFyF)로 1억 XRP가 이체됐다. 약 2,632만 2,440 달러 규모다.  특히 전날 11% 넘는 급등세를 보였던 이오스(E0S, 시총 8위)는 이날도 4% 가량 오르며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댑 관련 데이터 제공 사이트 댑토탈(DAppTotal)에 따르면, 6일 기준으로 4대 퍼블릭체인인 이더리움(ETH), 이오스(EOS), 트론(TRON), 이오스트(IOST)의 활성화 유저 수는 총 239,515명을 기록했다. 그 중 이오스(EOS)가 52.06%를 점유했다. 이 밖에 비트코인 캐시(BCH, 시총 4위), 라이트코인(LTC, 시총 5위), 스텔라(XLM, 시총 12위), 트론(TRX, 시총 14위), 대시(DASH, 시총 16위), 테조스(XTZ, 시총 18위), 체인링크(LINK, 시총 21위) 등 주요 메이저 코인들이 2~4% 가량 상승하고 있다. 특히 코스모스 아톰 토큰(ATOM, 시총 22위)는 22% 가량 급등세다. 반면 모네로(XMR, 시총 10위)와 이더리움클래식(ETC, 시총 17위)는 1% 가량 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전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전날과 비슷한 약 2,677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본 기사는 코봇컴퍼니와 코인리더스가 자체 개발한 AI 로봇 '코리(CORI)' 기자가 실시간 작성한 기사입니다.
코박
빗썸 암호화폐(가상통화) 거래소 9월 6일(한국시간) 오전 7시 35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49,000원 (0.39%) 하락한 12,64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itcoin, BTC)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0.47% 하락한 약 10,565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24시간 거래량은 약 148억 달러이며, 시가총액은 약 1,893억 달러이다. 비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70.9%이다.) 비트코인캐시는 6,600원 (1.87%) 하락한 347,100원에 매도 매수세가 공방을 벌이고 있고, 비트코인골드는 2.63% 하락한 14,09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가격 상승폭을 보면 카이버 네트워크 (13.47%) 디에이씨씨 (8.33%) 피벡스 (6.77%) 원루트네트워크 (4.78%) 엔진코인 (3.48%) 이더리움 클래식 (3.28%) 에어론 (3.22%) 오디세이 (2.86%) 파워렛저 (2.68%) 쎄타토큰 (2.46%) 모네로 (2.13%) 메탈 (2.09%) 이더제로 (1.97%) 플레이코인 (1.77%) 트루체인 (1.53%) 버지 (1.43%) 왁스 (1.32%) 다빈치 (1.16%) 룸네트워크 (0.92%) 아이콘 (0.75%) 비체인 (0.53%) 아이오티체인 (0.48%) 웨이브 (0.45%) 하이퍼캐시 (0.42%) 체인링크 (0.42%) 스트라티스 (0.28%) 사이버마일스 (0.25%) 롬 (0%) 텐엑스 (0%) 질리카 (0%) 에토스 (-0.1%) 비트코인 (-0.39%) 기프토 (-0.45%) 순으로 높았다.     거래금액 기준으로는 비트코인 캐시 (278,352,179,976원) 이오스 (238,559,939,148원) 이더리움 (220,056,663,126원) 비트코인 (213,447,154,980원) 이더리움 클래식 (97,427,401,834원) 모나코 (96,791,307,024원) 스테이터스네트워크토큰 (79,610,760,243원) 기프토 (50,335,436,697원) 디에이씨씨 (50,095,135,822원) 체인링크 (45,690,114,938원) 프리마스 (20,568,814,440원) 플레이코인 (18,846,837,479원) 모네로 (11,262,961,224원) 제로엑스 (11,085,011,337원) 비체인 (8,061,611,123원) 라이트코인 (7,156,363,500원) 리플 (6,474,687,243원) 파워렛저 (6,189,911,465원) 웨이브 (5,959,085,746원) 순으로 활발한 거래를 보이고 있다.   지난 24시간 동안 암호화폐 대장인 비트코인(Bitcoin, BTC)은 11,000달러 저항벽을 넘지 못한 채 10,500달러 선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현재 비트코인 가격은 6월 고점인 13,930달러보다 24% 낮지만, 저항선 10,000달러를 웃돌고 있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는 "비트코인 가격이 10,956달러 선을 돌파하면 12,000달러를 향한 랠리가 가능할 것"이라면서 "반면 10,378달러까지 떨어지면 9,320달러에서 시작된 최근 랠리는 끝나면서 곰(매도) 세력들이 다시 상황을 통제하게 돼 결국 8월 22일 저점 9,755달러까지 하락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또 다른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유명 비트코인 트레이더인 필브필브(Filb Filb)는 "비트코인은 10,000달러 이상에서 통합(가격 다지기)를 계속하고 있다"면서 "9월 말 기관 거래 플랫폼인 백트(Bakkt)의 출범이 상승 모멘텀을 제공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다수의 분석가들도 미중 무역전쟁, 노딜 브렉시트(no-deal Brexit, 영국이 협상 없이 유럽연합을 탈퇴하는 것) 등 지정학적 리스크(위험)가 여전하고, 백트의 현물 기반 비트코인 선물 출시 및 반에크(VanEck)·솔리드엑스(SolidX)의 기관 대상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판매 등 시장 안팎의 호재로 조만간 비트코인이 랠리를 보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일례로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크립토글로브에 따르면, 블록체인 스페셜리스트 커머스블록(CommerceBlock)의 니콜라스 그레고리(Nicholas Gregory) 최고경영자(CEO)는 "브렉시트 파동으로 인한 혼란이 비트코인에 대한 강력한 투자사례를 만들고 있다"면서 "노딜 브렉시트(합의 없는 영국 유럽연합 탈퇴)가 현실화한다면 비트코인은 전례 없는 반등세를 연출, 2만 달러를 돌파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세계 최대 재무설계자문기업 드비어 그룹(The deVere Group) 니겔 그린(Nigel Green) CEO 또한 "브렉시트, 미중 무역전쟁 등 지정학적 요인으로 '디지털 금(digital gold)'인 비트코인이 자산 피난처 역할을 하고 있다"며 "몇 주 안에 비트코인 가격이 15,000달러를 돌파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반면 중국 유력 마이닝풀 ViaBTC의 CEO 양하이포(杨海坡)는 이날 웨이보를 통해 "하락장(熊市市场)일 때 시장의 자본은 비트코인에 집중돼, 약세 흐름이 심화될수록 비트코인의 시장 점유율은 더욱 상승할 것"이라며 "현재 비트코인의 시장 점유율(市值占比)은 70%를 넘어섰다. 해당 수치는 하락장을 판단하기에 매우 좋은 지표"라고 진단했다. 그는 또 "오늘날 시장 상황은 지난 2015년과 많이 달라졌다. 비트코인과 경쟁하는 알트코인들(竞争币)은 자체 생태계를 보유하고 있으며, 각자의 개성을 갖추고 있다. 비트코인의 암호화폐 시장 시총 점유율이 90%대로 회복한다는 것은 불가능하며, 70%대가 가장 높은 수치일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날 알트코인 시장은 약세 흐름을 지속하고 있다. '톱' 알트코인 이더리움(ETH, 시총 2위)은 1.5% 가량 하락세를 보이며 174달러 선에 거래되고 있다. 현재 이더리움은 지속적인 기술 발전에도 불구하고 가격 슬럼프를 겪으며 투자자들은 극심한 FUD(Fear·uncertainty·doubt; 가격 하락에 대한 공포와 가치에 대한 의심)에 빠져 있다. 이에 암호화폐 트레이더인 대니 머켈(Danny Merkel)은 최근 트위터를 통해 "이더리움은 아마도 몇 년 동안 죽은 돈(dead money)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반면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뉴스BTC는 "이더리움의 대규모 확장 프로젝트(이더리움 2.0)은 향후 몇 달 안에 착수해 2020년까지 계속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며 "중앙화 우려에 시달려온 경쟁사 이오스(EOS), 전혀 구체화 되지 못하고 있는 카르다노(Cardano)에 비하면 이더리움의 펀더멘탈은 여전히 강하다"고 강조했다. 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Vitalik Buterin)도 최근 팟캐스트를 통해 "내년 초 출시되는 이더리움 2.0에 확신이 있다(very confident). 이더리움 1.0이 일종의 '세계 컴퓨터(World Computer)'를 만들기 위한 일부 사람들의 시도였다면 이더리움 2.0은 실제로 세계 컴퓨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시총 3위 암호화폐인 리플(XRP)도 2% 가량 하락세를 나타내며 0.2556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투데이스가제트(todaysgazette)는 호주 경쟁소비자위원회(ACCC)가 최신 보고서를 통해 리플의 파트너사이자 디지털 송금 서비스 제공업체 인스타렘(InstaReM)과 같은 국가간 송금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를 통한 자금 이체가 기존 은행의 자금 이체 서비스보다 더 빠르며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밖에 비트코인 캐시(BCH, 시총 4위), 라이트코인(LTC, 시총 5위), 이오스(E0S, 시총 8위), 비트코인에스브이(BSV, 시총 9위) 등은 2~3% 가량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바이낸스 코인(BNB, 시총 7위)은 약 6%, 모네로(XMR, 시총 10위)는 약 3%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다. 미국 금융 전문 미디어 파이낸스매그네이츠(financemagnates)에 따르면, 바이낸스는 내달 달러 연동 스테이블코인 바이낸스USD(BUSD)를 출시할 예정이다. BUSD는 이미 미국 뉴욕 금융감독국(NYDFX)의 유통 허가를 취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전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약 2,670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한편 바이낸스 리서치는 최근 보고서를 통해  “비트코인의 시장 내 비중이 궁극적으로 50~60% 수준으로 하락할 것으로 보고 있다. 비트코인의 비중이 급격하게 오른 것은 단지 지난 3개월 정도에 불과하며, 현재 모든 이들은 이 같은 분위기에 포로가 된 것 같은 상황일 뿐”이라면서, 알트코인 붐이 다시 일어날 것이라고 주장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비트코인의 비중은 이미 지난 2017년 3월부터 올해 6월까지 60%를 하회한 바 있다.  ※본 기사는 코봇컴퍼니와 코인리더스가 자체 개발한 AI 로봇 '코리(CORI)' 기자가 실시간 작성한 기사입니다.
실시간 반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