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결과 830
정렬
최신순
정확도순
기간
모든 날짜
지난 1시간
지난 1일
지난 1주
지난 1개월
지난 1년
검색옵션
오미세고 / OmiseGO (OMG)
KRW
USD
₩ 1,509
전일대비 1.12 %
₩ 6.23
시세 차트 24H
시가총액 ₩ 2117 억
전일대비 1.08 %
₩ 22.92 억
거래량(24H) ₩ 729.9 억
마지막 업데이트   2019. 8. 24. 00:05
뉴스피드
코인니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비인크립토 23일 보도에 따르면 비탈릭 부테린 이더리움 창시자가 2017년 13개 ICO 프로젝트 자문위원으로 참여해 해당 프로젝트 토큰들을 사라고 부추겼다는 의혹을 받고 있으며, 일부 트위터리안은 그를 또 다시 비난하고 있다. 트위터리안 Udi Wertheimer는 19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이더리움의 은폐(cover up)는 계속되고 있다. 그들은 비탈릭이 3개의 ICO 프로젝트(오미세고, 카이버, 위트러스트)에만 자문해줬다며 방어막을 치고 있다. 허?! 그가 공개적으로 자문을 해준 프로젝트는 어거(Augur), 더다오(TheDAO), 노시스(Gnosis) 등 더 많다. 지캐시(zcash)는 또 어떻고?"라고 지적했다. 해당 트윗에 비트멕스 리서치는 "우리가 2017년 9월에 올린 글을 참고하라. 당시 비탈릭이 자문위원으로 있다고 주장한 ICO 프로젝트는 Zcash, We Trust, TenX, Nuco, Augur, KyberNetwork, Smartpool, Gnosis, Storj, Akasha, The DAO 등 최소 13개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에 현재 트위터에서는 비탈릭이 ICO로 이익을 얻기 위해(ICO 모금은 보통 ETH로 이뤄짐) 홍보에 직접 나선 것 아니냐며 우려하는 반응을 내놓고 있다. 그러나 미디어는 Akasha, Zcash, Smartpool은 ICO 자체를 하지 않았으며, Nuco의 경우 앞서 2017년 비탈릭이 Nuco 토큰이나 주식을 보유하고 있지 않다고 직접 해명했기 때문에 일부 트위터리안의 주장 중 다수는 거짓이라고 지적했다. 하지만 비트멕스 리서치는 자사의 데이터는 정확하다며 ICO를 계획한 프로젝트 중 상당수가 실제로 비탈릭을 자문위원으로 두고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비탈릭 부테린은 최근 더 스타와 인터뷰에서 정부는 토큰 세일을 규제해야 한다고 호소한 바 있다.
코인니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더넥스트웹(TNW)에 따르면, 이스라엘 소재 자산 거래 플랫폼 이토로(eToro)가 자체 암호화폐 월렛에 자체 발행 유로화 연동 스테이블코인 이토로 유로X(EURX), 달러화 연동 스테이블코인 이토로 US 달러X(USDX), 메이커(MKR, 시가총액 24위), 베이직 어텐션 토큰(BAT, 시가총액 29위), 오미세고(OMG, 시가총액 34위) 등 5종 암호화폐를 신규 지원한다고 공지했다.
코인니스
코인니스 마켓 모니터링에 따르면, 오미세고(OMG, 시가총액 30위)가 최근 24시간 동안 지속적인 강세 흐름을 나타내며 코인마켓캡 기준 시가총액 100위권 프로젝트 중 가장 큰 상승폭을 기록하고 있다. OMG는 코인마켓캡 기준 36.93% 오른 3.19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뉴스피드 더보기
거래소 소식
거래소 소식 더보기
실시간 반응
코박
빗썸 암호화폐(가상통화) 거래소 8월 23일 오전 8시 30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25,000원 (0.2%) 상승한 12,242,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itcoin, BTC)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0.35% 상승한 약 10,134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24시간 거래량은 약 171억 달러이며, 시가총액은 약 1,813억 달러이다. 비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68.4%이다.) 비트코인캐시는 12,300원 (3.37%) 상승한 377,000원에 매도 매수세가 공방을 벌이고 있고, 비트코인골드는 0.99% 상승한 17,41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가격 상승폭을 보면 원루트네트워크 (38.55%) 뉴이코노미무브먼트 (22.26%) 이더리움 클래식 (19.77%) 버지 (14.55%) 엔진코인 (9.09%) 베이직어텐션토큰 (9.05%) 질리카 (5.88%) 엘프 (5.43%) 에이다 (5.38%) 모나코 (5.24%) 아이콘 (4.87%) 제로엑스 (4.83%) 퀀텀 (4.41%) 카이버 네트워크 (4.33%) 오미세고 (4.33%) 미스릴 (4.15%) 이오스 (4.11%) 월튼체인 (4.07%) 비체인 (3.77%) 비트코인 캐시 (3.37%) 왁스 (3.37%) 트론 (3.37%) 스텔라루멘 (3.29%) 스테이터스네트워크토큰 (3.26%) 이더리움 (3.11%) 순으로 높았다.     거래금액 기준으로는 대시 (661,450,433,425원) 모네로 (378,761,090,000원) 비트코인 (63,346,106,580원) 리플 (13,409,714,751원) 이더리움 (11,102,123,414원) 이더리움 클래식 (6,866,840,240원) 메탈 (6,430,738,451원) 이오스 (5,816,205,652원) 비트코인 캐시 (5,401,101,810원) 룸네트워크 (3,724,277,017원) 뉴이코노미무브먼트 (3,228,195,941원) 웨이브 (2,634,632,713원) 버지 (2,620,561,537원) 원루트네트워크 (2,347,055,062원) 루프링 (2,336,701,779원) 어거 (2,033,220,086원) 아이콘 (2,020,705,621원) 비트코인에스브이 (1,952,301,260원) 순으로 활발한 거래를 보이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큰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 BTC)은 지난 24시간 동안 9,800~10,250달러 선에서 등락을 보이며 4~5자리를 오가는 변동성을 나타냈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는 "이날 비트코인은 100일 MA(이동평균; 현재 9,900달러) 아래로 일시 하락했으나 빠른 시간내 100일 MA를 탈환한 데 이어 심리적 중요 지지선인 1만 달러를 회복했다"면서 "비트코인이 가격 고점이 낮아지는 약세 패턴이 만들어진 20일 고점 10,956달러 보다 높은 수준에서 마감될 경우 11,850~12,000달러까지 상승할 수 있으며, 12,000달러를 넘어서면 강세 추세로 전환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 다른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는 "현재 비트코인은 10,000달러가 지지선이 될지 아니면 저항선이 될지 여부를 놓고 곰(매도) 세력과 황소(매수) 세력 간 치열한 힘겨루기가 지속되고 있다. 다만 최근의 움직임은 BTC/USD가 11,000달러 부근에서 현재 수준으로 떨어진 약세 추세의 연장선으로 볼 수 있다"며 향후 전망을 어둡게 봤다.  이에 유명 비트코인 투자 트위터 계정 크립토 판다(Crypto Panda)는 트윗을 통해 "비트코인 가격이 지난해 11월과 같은 '폭락(breakdown)'이 재현될 수 있다. 당시 비트코인 가격은 3,100달러까지 하락했다"며 "매번 비트코인 가격이 폭락할 때 다수 채굴자들은 손익분기점을 넘기기 힘들어 결국 채굴 사업을 중단했다. 이는 해시 하락으로 이어질 수 있고, 비트코인 네트워크 전체의 채굴 난이도 하향 조정이 잇따를 수 있다"고 진단했다. 또 유명 암호화폐 애널리스트 조쉬 레이거(Josh Rager)는 "만약 비트코인이 상승 추세를 위한 여지를 남기려면 일일 종가가 10,200달러 상방을 유지해야 한다. 하지만 비트코인은 이미 이 같은 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했다"고 말했다. 반면 암호화폐 투자 펀드 이키가이 (Ikigai)의 수석 정성 연구가(qualitative researcher)인 한스 하우게(Hans Hauge)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현재 비트코인에 대한 시장 심리(sentiment)가 지난 2017년 초와 비슷한 수준이다. 이는 현재 비트코인이 여전히 새로운 상승장의 최고점을 기록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의미한다"며 "향후 시장과 투자자들의 분위기가 살아나면 머지않아 새로운 신고점을 기록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여론(Public opinion)이 관건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알트코인 시장은 전날의 부진을 씻고 긍정적 가격 움직임을 보여주고 있다.  시총 톱10 코인이 일제히 강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시가총액 2위 암호화폐인 이더리움(ETH)이 3% 넘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고, 리플(XRP, 시총 3위), 비트코인 캐시(BCH, 시총 4위), 이오스(EOS, 시총 8위), 비트코인 사토시 비전(BSV, 시총 9위), 모네로(XMR, 시총 10위) 등 주요 메이저 코인들도 2~4% 가량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상위권 암호화폐 중에는 이더리움 클래식(ETC, 시총 15위)이 20% 넘는 급등세를 타고 있다. 앞서 ETC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 블록 높이 8,772,000에서 아틀란티스(Atlantis) 하드포크를 진행한다고 공지했다. 이밖에 아이오타(MIOTA, 시총 19위)가 11.26%, 베이직어텐션토큰(BAT, 시총 31위)이 8.60%의 높은 가격 상승률을 보여주고 있다. 이날 전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약 2,652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한편 최근 알트코인 시장이 조금씩 회복세를 보이고, 비트코인 시장 점유율(BTC Dominance·지배력)이 감소하면서 알트시즌에 대한 기대감이 다시 번지고 있다. 이에 전날 유명 암호화폐 애널리스트 윌리 우(Willy Woo)는 트위터를 통해 "알트코인이 지지구간에 근접했다"며 "알트 시즌이 다가오고 있다"고 내다봤다. 이와 관련해 그는 알트코인과 비트코인의 시가총액 및 거래량 비율 그래프를 인용 "최근까지 쓰레기코인(shitcoin)들은 대학살 기간을 겪었다"며 "알트코인의 비트코인 대비 시가총액 및 거래량은 현재 상승추세 하단 지지선에 근접했으며, 반등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본 기사는 코봇컴퍼니와 코인리더스가 자체 개발한 AI 로봇 '코리(CORI)' 기자가 실시간 작성한 기사입니다.
코인판
이게 사람이냐 시발 존나얼탱이 없어    일본새끼들은 평생에 도움이 안되네 미친 ㅡㅡ   도지 모나코 에이다 오미세고 전부 안살꺼임   시벌 걔네는 어차피 오르지도 않더만   차라리 한국에서 쓸수있고 메일로 따지기 좋게   클튼꺼 코스모 힌트 보라 이런거 노린다 ㅡㅡ   존나 떼어먹혀도 신고하기 딱좋지   힌트는 이번에 그렇게 광고 했는데    결과어케 됐을라나    해먹 어플로 이미 넘사벽이다 해먹남녀 어플 사용자가 몇백만인데 우리나라만 따졌을떄   삼성 지갑에 지원하면 지리는데 사실
코박
빗썸 암호화폐(가상통화) 거래소 8월 21일 오전 7시 10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71,000원 (0.55%) 상승한 13,018,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itcoin, BTC)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0.48% 상승한 약 10,80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24시간 거래량은 약 154억 달러이며, 시가총액은 약 1,932억 달러이다. 비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69.3%이다.) 비트코인캐시는 8,500원 (2.18%) 하락한 382,200원에 매도 매수세가 공방을 벌이고 있고, 비트코인골드는 3.62% 하락한 16,76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가격 상승폭을 보면 메탈 (39.2%) 이더리움 클래식 (5.57%) 레이든네트워크토큰 (5.43%) 카이버 네트워크 (5.32%) 골렘 (3.83%) 코르텍스 (3.59%) 에토스 (2.94%) 다빈치 (2.92%) 쎄타토큰 (2.27%) 에어론 (1.92%) 오미세고 (1.16%) 퀀텀 (0.67%) 피벡스 (0.62%) 비트코인 (0.55%) 아이앤에스 (0.4%) 모나코 (0.24%) 엔진코인 (0.13%) 이오스 (0.02%) 아모코인 (0%) 질리카 (0%) 라이트코인 (0%) 텐엑스 (0%) 롬 (0%) 이오스트 (0%) 스트라티스 (-0.4%) 버지 (-0.76%) 제트캐시 (-0.89%) 기프토 (-0.93%) 애터니티 (-1.03%) 비트코인에스브이 (-1.18%) 이더리움 (-1.28%) 오디세이 (-1.4%) 비체인 (-1.47%) 대시 (-1.53%) 비에이치피캐시 (-1.62%) 엘프 (-1.63%) 모네로 (-1.72%) 파워렛저 (-1.79%) 리플 (-2.07%) 스텔라루멘 (-2.17%) 비트코인 캐시 (-2.18%) 순으로 높았다.      지난 24시간 동안 암호화폐 대장주인 비트코인(BTC)은 강력한 저항선인 11,000달러를 넘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이날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뉴스BTC는 "비트코인의 주요 강세 추세선은 BTC/USD 거래 쌍의 시간 차트에서 10,500달러의 지지를 받고 있다"면서 "만약 10,500달러 이상의 강세를 유지하면 11,200달러 또는 11,400달러까지 오를 가능성이 높다"고 진단했다. 반면 또 다른 암호화폐 미디어 코인데스크는 "비트코인이 전날 심리적 장벽인 11,000달러 돌파에 실패하면서 10,000달러 밑으로 추가 하락할 위험에 직면해 있다"며 "현재 곰(매도) 세력이 장악하고 있어 9,974달러, 더 나아가 9,467달러(8월 15일 저점)까지 떨어질 수 있다"고 전망했다. 반면 글로벌 핀테크 기업 서클(Circle)의 제레미 얼레어(Jeremy Allaire)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CNBC ‘스쿼크 박스(Squawk Box)’에서 "(최근 비트코인 가격 변동성에 대해) 주가 하락으로 투자 포트폴리오에서 손실이 발행한 투자자들이 최근 9개월 동안 가격이 200% 가까이 오른 비트코인을 팔아 수익 실현에 나섰기 때문"이라며 "장기적으로 볼 때 비트코인은 글로벌 리스크 헤지(hedge·위험회피) 수단으로서 충분히 잠재력이 있다”고 말했다. 한편 모니터링 리소스 블록체인닷컴(Blockchain.com)의 19일(현지시간) 데이터에 따르면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해시레이트(hash rate·해싱 또는 컴퓨팅 파워라고도 함)은 사상 최고치를 또 다시 경신했다. 톱(Top) 코인의 해시레이트는 여름 내내 계속해서 이전 기록을 경신해 왔으며, 이날 역대 최고인 82.5 TH/s를 기록했었다. 이에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는 미국 월스트리트 출신 유명 암호화폐 투자자이자 분석가인 맥스 카이저(Max Keiser)의 최근 트윗을 인용 "비트코인 가격과 해시레이트는 비례한다. 해시레이트 차트는 향후 9년 간의 불마켓(강세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밖에 비트코인 뉴스로는 '신흥국 투자 귀재'로 불리는 월가의 베테랑 투자자 마크 모비우스(Mark Mobius)는 이날 암호화폐가 금 가격을 올릴 것이라고 주장했지만 온라인 여행 거인 부킹홀딩스(Booking Holdings)의 최고경영자(CEO)인 글렌 포겔은 블록체인 기반 통화가 계속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마이크 폼페이오(Mike Pompeo) 미 국무장관은 암호화폐와 관련된 익명 거래의 위험성을 지적하면서 비트코인은 다른 전자 금융 거래와 같은 방식으로 규제되어야한다고 지적했다.  이날 알트코인 시장은 대부분 하락세로 돌아섰다. 시가총액 2위 암호화폐인 이더리움(ETH)은 1% 넘게 하락하며 다시 200달러 아래도 떨어졌다. 시총 3위 암호화폐인 리플(XRP)도 2% 가깝게 하락하며 0.28달러 선을 하회하고 있다. 이밖에 비트코인 캐시(BCH, 시총 4위), 바이낸스 코인(BNB, 시총 6위), 비트코인 사토시 비전(BSV, 시총 9위), 모네로(XMR, 시총 10위) 등도 1~3% 가량 약세를 보여주고 있다.  상위권 암호화폐 중에는 이더리움(ETH)에서 분리된 암호화폐인 이더리움 클래식(ETC, 시가총액 20위)이 하드포크(hard fork·블록체인 업그레이드) 영향으로 8% 가량 급등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날 글로벌 블록체인 투자정보 플랫폼 코인니스 마켓 모니터링에 따르면 이더리움 클래식은 예정된 9월 17일보다 빠른 오는 9월 13일 아틀란티스(Atlantis) 하드포크를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전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2,791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본 기사는 코봇컴퍼니와 코인리더스가 자체 개발한 AI 로봇 '코리(CORI)' 기자가 실시간 작성한 기사입니다.
실시간 반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