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 바이에른 뮌헨 선수 능력치, 블록체인에 올린다

뉴스로지컬(newslogical)에 따르면 FC 바이에른 뮌헨이 블록체인 플랫폼 Stryking과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뤼카 에르난데스, 쿠티뉴, 레반도프스키, 마누엘 노이어 등 톱 플레이어들의 능력치가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수집품 형태로 출시될 예정이다. 디지털 수집품은 NFT(대체불가능한 토큰)와 유사하며, Football-Stars 시스템은 향후 디지털 컬렉션(플레이어 카드)을 활용한 가상 대결 게임을 제공할 계획이다.
Provid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