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미 송 "美 암호화폐 납세 지침, 특정인 대상 '세금 공격' 가능

비트코인 코어 개발자 지미 송(Jimmy Song)이 트위터를 통해 "미 국세청(IRS) 최신 암호화폐 납세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모르는 사람이 동의 없이 혹은 당신도 모르게 당신에게 세부담을 지게할 수 있다. 이는 강력한 법적 공격 수단"이라며 누군가를 (세금으로) 공격하기 위한 고의 하드포크 가능성을 지적했다. 앞서 9일(현지시간) 미 국세청은 5년 만에 처음으로 암호화폐 납세 추가 지침을 발표, 하드포크로 새로운 암호화폐를 받게 되는 자는 국세청에 일반 수입으로 보고해야 한다고 규정했다.
Provid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