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슬란드, 블록체인 기반 법정화폐 결제 서비스 승인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아이슬란드 금융감독원(FME)이 현지 최초로 레이캬비크 소재 블록체인 스타트업 모네리움(Monerium)을 전자화폐(electronic money) 기관으로 승인했다. 이로써 모네리움은 전체 유럽경제지역에서 블록체인 기반 법정화폐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와 관련해 스베이든 발펠스(Sveinn Valfells) 모네리움 창업자 겸 CEO는 "유럽에서 전자화폐는 다년간 사용되어 왔으며, 탄탄한 규제가 마련되어 있다. 하지만 전자화폐를 블록체인에서 사용할 수 있는 승인은 이번이 최초 사례"라며 "모네리움에서 출시한 상품은 기존 법정화폐와 연동된 스테이블코인과 매우 흡사한 구조"라고 설명했다.
Provid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