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정부 법률 변호사 "바이낸스 US, 유동성 강점 없어"

미국 정부 법률 변호사 제이크 체르빈스키(Jake Chervinsky)가 14일 트위터를 통해 "바이낸스를 부정적으로 보진 않지만, 바이낸스 US는 매력적으로 보이진 않는다"며 "바이낸스의 강점은 유동성(liquidity)인데 바이낸스 US에는 이러한 이점이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그는 "바이낸스 US를 설립한다해도, 미국 정부가 (어떤 명분을 들어) 바이낸스 US의 미국 외 지역에 대한 비즈니스를 방해할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했다. 바이낸스는 현지 업체 BAM Trading Service와 협력해 미국 사용자를 대상으로 한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을 추진하고 있다.
Provided by